보도자료
커뮤니티 > 보도자료
MC딩동 "'스케치북'은 평생직장, 성공하더라도 함께 할 것" 덧글 0 | 조회 866 | 2019-06-16 16:57:26
관리자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MC딩동이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대한 애정을 내비쳤다.

23일 서울 영등포구 KBS 쿠킹스튜디오에서 진행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10주년 기자간담회에 조준희PD, 박지영PD, 유희열, 강승원 음악감독이 참석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의 사전 MC인 MC딩동이 이날 역시 진행을 맡았다



출연진 뿐 아니라 MC딩동에게도 소감을 묻자 그는 “이 의상을 오늘을 위해 맞췄다. 오늘 처음 입고 온 새거다.

오늘만큼은 세상에서 제일 좋은 옷을 입고 싶었다”며 너스레를 떨어 현장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들었다.

MC딩동은 “10년 전 MC딩동을 반추해 봤는데 그때는 결혼도 안 했고, 아이도 없었고, 집도 없었고, 1도 없었다. 10년 동안 한길만 걷다 보니 결혼도 했고, 아이도 있고, 감사하게 일도 많이 생기고 많은 것들이 저에게 왔다”고 지난 10년을 회상했다.  

이어 “‘스케치북’이 제 내비게이션에는 ‘평생직장’이라고 돼 있다. 성공하더라도 사전 MC로 오랫동안 옆에서 함께 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지난 2009년 4월 24일 첫 방송을 시작, 10주년을 맞았다. 오는 26일 방송은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음악과 소통에 초점을 맞춰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 김현철, 크러쉬, 볼빨간 사춘기, 우주왕복선싸이드미러가 출연한다. 10년 동안 함께 해 온 MC 유희열도 이날만큼은 MC가 아닌 뮤지션으로 무대에 설 계획이다. 26일 밤 11시 20분 방송.

[사진 = KBS 제공]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