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커뮤니티 > 보도자료
‘불후의 명곡’ MC딩동 “신동엽은 나의 전설” 덧글 0 | 조회 108 | 2017-04-21 00:00:00
관리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MC딩동 / 사진제공=KBS

MC딩동 / 사진제공=KBS 

MC딩동이 신동엽에 대해 “나의 전설”이라고 말했다.

MC딩동은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에서 진행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 300회 특집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MC딩동은 방송에 출연하지 않지만 녹화 현장에서 관객들과 소통하며 분위기를 띄우는 사전MC로 맹활약 중이다. 이날 MC딩동은 “보통 다른 데에서는 사전MC를 그냥 지나칠 수도 있다. 하지만 ‘불후의 명곡’은 날 가족으로 생각해준다. 내가 잘 되더라도 ‘불후의 명곡’ 사전 MC로 활동할 거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는 프로그램의 진행자인 신동엽을 향해 “가수들에게 전설이 있는 것처럼, 나에겐 신동엽이 전설이다. 매주 전설을 만나고 있어 행복하다”라고 인사했다.

또 MC딩동은 기억에 남는 한 관객에 대해 얘기했다. 그는 “정동하 씨 무대를 보며 한 어머니가 눈물을 흘렸다. 그래서 정동하 씨의 사인을 받아서 선물로 전달했다. 나중에 알고 보니 정동하 씨의 친 어머니였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불후의 명곡’은 2011년 6월 첫 방송을 시작으로 6년째 토요 예능 강자 자리를 지키고 있는 KBS 간판 예능 프로그램이다. 300회를 맞아 3주에 걸친 특집 방송이 전파를 타고 있으며 마지막 3탄 ‘전설과의 듀엣 특집’은 오는 22일 방송된다.